QUICK
상  담

퀵임플란트 상담
강진치과 퀵임플란트 상담

내용보기

아래 항목은 선택 입력사항이며, 상세하게 남겨주시면 정확하고 빠른 상담이 가능합니다.

상실치아개수
원하시는 임플란트를 선택해주세요.(중복선택 가능)

퀵치아교정 상담
강진치과 퀵치아교정 상담

내용보기

아래 항목은 선택 입력사항이며, 상세하게 남겨주시면 정확하고 빠른 상담이 가능합니다.

나의 고민을 선택해주세요.(중복선택 가능)
원하시는 교정 방법을 선택해주세요.(중복선택 가능)

전화상담 신청
강진치과 전화상담 신청

 시    분

내용보기

예방진료

SIMPLANT DENTAL CLINIC

경험이 결과의 차이를 만든다. 심플란트치과의 다짐은 치과에 오신 모든 분들께 드리는 의료진의 자신있는 약속입니다!

불소도포

Precautions

불소도포

재석회화를 촉진하는 대표적인 이온

충치는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이러한 균들이 식사 때 입 안에 들어온 탄수화물을 이용해
치아의 표면에 달라붙고, 이곳을 서식처 삼아 증식합니다.
불소는 이러한 재석회화를 촉진하는 대표적인 이온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불소의 효과

치아의 가장 바깥층은 법랑질이라고 하는 인체에서 가장 단단한 조직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법랑질은 치아의 형태와 윤곽을 결정하고 음식물을 씹는 동안 그 압력으로 인해 치아가 부서지는 것을 막아줍니다.

충치는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질환으로 충치세균은 입안에 들어온 탄수화물을 이용해 치아의 표면에 달라붙고 이곳을 서식지 삼아 증식을 합니다.
이렇게 해서 생긴 세균 덩어리가 소위 말하는 치태입니다.
치태 속에 사는 충치세균은 음식물 속의 탄수화물을 분해하여 산을 만들어내고 이 산이 치아의 표면을 부식시키면서 충치가 발생합니다.

치아우식증을 유발하는 균이 만들어내는 산이 치아의 가장 바깥층인 법랑질을 녹이는 과정을 탈회(demineralization)라고 합니다.
충치는 이러한 탈회의 과정을 거치면서 1도 우식에서 3도 우식으로 점차 진행이 되는데, 따라서 충치를 예방한다는 것은 치아의 탈회가 일어나지 않도록 하는 과정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와는 반대로 입안의 칼슘 등이 어떠한 이유로 탈회된 부위를 회복시키게 되는 것을 재석회화(재광화, remineralization)라고 하는데, 불소는 이러한 재석회화를 촉진하는 대표적인 이온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불소도포는 치아 구조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어 세균의 작용을 억제하고 충치유발세균(뮤탄스균)의 성장을 억제하여 충치를 예방하며, 이미 충치가 생긴 경우에는 그 진행속도를 느리게 해줍니다.

출처* 보건복지부 / 대학치의학회

적용시기 간격

법랑질은 치아가 맹출하는 시기에는 완전히 단단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치아가 구강내로 나온 후 약 2년이 지나야 비로소 단단해지는데 이 시기에 불소가 들어있는 물과 음식을 통해, 타액(침) 및 치아를 불소에 노출시키면 치아가 단단해집니다.
이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시기는 대부분 치아가 처음으로 맹출하는 유치열 초기부터 최후의 영구치가 맹출한 뒤 2년 후까지, 즉 14~15세까지로 이 기간 동안에는 지속적인 불소도포가 필요하며, 이 시기는 유아기로부터 청소년기까지에 이릅니다.

또한 도포된 불소는 법랑질 최 외층에 얕게 침투되어 평상시의 식사나 말을 하거나 양치를 하면서 3~6개월 후에는 상당부분 자연적으로 소실되므로 불소의 효과가 지속적으로 유지되기 위해서는 치아주변에 불소가 항시 존재하도록 정기적으로 도포해주어야 하는데, 전문가 불소도포의 경우, 3~6개월마다 반복해서 도포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생후 24개월 미만의 영유아에서 2~3도에 해당하는 깊은 우식이 발생한 경우에는 치료 지연의 목적으로 불소도포를 시행하기도 합니다. 이 시기 대부분의 아이들은 치아의 뿌리가 완전히 형성되지 않은 미성숙한 상태이므로 치근형성이 완료되어 치료가 가능할 때까지 기다려야만 합니다.
하지만 그 사이 충치는 계속 진행이 되기 때문에 이때 이미 발생한 우식을 그 상태로 멈추게 하거나 가능한 진행속도를 지연시켜 향후 치료의 깊이를 최소화하는 것이 중요하겠지요, 이러한 경우에도 불소가 효과적으로 작용하며 이렇게 치료시기를 의도적으로 지연시킬 때에는 담당의사의 판단에 따라 짧게는 한 달 간격으로 불소도포를 시행 할 수도 있습니다.

전문가 불소 도포

  • 불소이온도입
  • 불소젤 도포
  • 불소 바니쉬
1. 불소이온도입

주로 2% 불화나트륨을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이 용액은 무미, 무색, 무취의 액체이며, 중성(pH 7.0)용액으로 1주에 1~2회 도포 간격으로 연속 4번에 걸쳐 도포해야 합니다.
학교에서의 집단 불소양치를 할 때 사용하기도 하나, 치과에서는 치료 효율이 높지 않아 많이 사용되지는 않았습니다.
최근에는 치아 지각과민증(sensitivity) 치료에 불소 도포가 도움을 주는 것으로 밝혀져 불화나트륨을 투명한 gel로 상품화시킨 제품이 개발되어 치과에서 시술되기도 합니다.

2. 불소젤 도포

1963년에 개발된 치면 도포법으로, 현재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방법입니다.
이 제재는 점성이 있는 젤 형태로 주로 이용되는데, 개인별로 준비된 트레이를 이용하면 트레이 안에 젤이 남아있게 되어 위 아래 치아를 동시에 도포할 수 있어 환자들에게 적용시간을 줄여줄 수 있고, 치아와 불소의 접촉시간을 늘려 효과를 높일 수 있으며, 흘러내리지 않아 과량의 불소를 삼킬 염려도 감소시켜줄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치과에서 적용하는 방법을 살펴보면, 먼저 환자에게 적합한 크기의 트레이를 선정하고, 선정한 트레이 내부에 불소 제재를 적절한 양을 적용하여, 환자의 위 아래 치아에 정확히 위치시킵니다.
상하악 치아를 가볍게 물어 젤이 인접면과 치아의 홈 안으로 침투가 잘 되도록 합니다. 트레이를 구강 내에 위치시킨 후에는 흘러나오는 타액과 과잉의 젤을 구강 밖에 컵을 대고 흘리게 한다든가 타액 흡인기로 제거해줍니다.
트레이를 사용할 수 없는 경우에는 면봉이나 면구에 젤을 묻혀 치아에 발라주는 방법도 있으며, 현재 딸기, 포도, 풍선껌 등의 다양한 향과 맛이 나는 제품들이 시판되고 있습니다.

출처* 보건복지부 / 대학치의학회

3. 불소 바니쉬

1970년대부터 유럽에서 사용된 방법으로 불소 바니쉬는 치아에 부착성이 높은 천연레진에 불소를 결합시켜 고농도의 불소를 치아에 장시간 접촉시키는 방법입니다.
불화칼슘이 생성되고 서서히 구강 내로 불소가 유리되어 우식 예방효과를 얻습니다.

장점은 고농도의 불소가 함유되어 있고, 조작성이 용이하여 다른 치과용 도구가 필요 없다는 것입니다.
불소의 과잉 섭취를 예방할 수 있으며 수시간동안 치면에 정착되는 것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 치아우식증 치료에 효과적일 것으로 생각됩니다.
도포방법은 치과의사나 치과위생사가 치아에서 타액을 제거하고 건조시킨 후, 전용 브러쉬를 이용해 제품을 적용하여 치면에 메니큐어를 바르듯이 골고루 얇게 도포합니다.

출처* 보건복지부 / 대학치의학회

불소도포 주의사항

불소 도포는 전문가에 의한 세심한 처치가 필요합니다.
치과의사나 치과위생사에 의한 정확한 시술이 행해지지 않을 경우, 환자가 과량의 불소를 삼키게 되어
오심이나 구토와 같은 급성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불소를 과량 섭취했을 경우,
토해내게 하거나 우유와 같은 다량의 칼슘함유제재를 섭취하게 하여 불소가 위장관에서
흡수되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치아에 불소의 축적량이 많아지면 치아에 반점이 생기는
치아 불소증(반상치, 반점치, enamel fluorosis)이 나타나는 경우가 드물게 있는데,
이는 경험 많은 치과 의료진에 의해 감별되어 치료를 판단할 수 있기에,
고농도의 불소 도포는 반드시 치과의사나 치과위생사에게 시술받아야 합니다.

불소젤

  • 도포 후 약 30분 동안 고이는 침은 뱉어내는 편이 좋습니다.
  • 30분 뒤 입을 깨끗이 헹구고 난 후 침은 삼키셔도 됩니다.
  • 충분한 효과를 거두기 위해서는 불소도포 후 3~4시간 동안 음식을 먹거나 양치를 하지 않습니다.

불소 바니쉬

  • 도포 후 침은 삼켜도 괜찮습니다.

  • 송진 성분이 있어 치아가 일시적으로 노랗게 보일 수 있습니다.

  • 물을 비롯한 음료는 1시간 이후에 섭취 가능하며, 3~4시간 이후 식사가 가능합니다.

  • 뜨거운 음식은 식혀 드시고 단단하고 끈적한 음식은 피해야 합니다.

  • 탄산음료 혹은 우유, 치즈와 같이 칼슘성분이 든 음식이나 음료는 불소의 재석회화 작용을 방해할 수 있으므로 하루 동안 피해야 합니다.

  • 불소가 치아에 충분히 흡수될 수 있도록 하루 동안은 양치질이나 가글을 삼가고 가볍게 물로만 헹구는 것이 좋습니다.

  • 불소를 도포한 다음날 아침 양치질을 하고나서는 제약 없이 정상적으로 드시면 됩니다.